메뉴

‘달이 뜨는 강’ 김소현, 평강 첫 스틸 공개

URL복사

(시사1 = 유벼리 기자) ‘달이 뜨는 강’ 김소현의 강렬한 첫 스틸이 공개됐다. 다음달 15일 월요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분)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청춘 사극 로맨스로, 슬프고도 아름다운 이야기를 펼쳐갈 예정이다.

 

‘달이 뜨는 강’을 향한 대중의 관심, 그 중심에는 김소현이 있다. 아역부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 오며 믿고 보는 배우로 우뚝 선 김소현은 극중 고구려 공주 평강이자 살수 염가진 역을 맡았다. 오직 고구려를 바로 세우기 위해 자신의 삶을 바친 평강의 대서사시가 안방극장에 뜨거운 울림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18일 ‘달이 뜨는 강’ 제작진이 평강의 캐릭터성을 고스란히 담은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찰나를 포착한 스틸에서도 강렬한 임팩트가 느껴진다.

 

공개된 사진 속 갑옷을 입은 평강은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먼저 말을 타고 달려가는 평강의 모습에서 고구려 공주의 기백을 엿볼 수 있다. 드넓은 만주 벌판을 호령하던 고구려 공주다운 호방한 기상이 보는 이들을 사로잡는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후속으로 다음달 15일 월요일 밤 9시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