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노태우 전 대통령 장례식 '국가장'으로 진행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정부가 고 노태우 전 대통령 장례식에 대해 국가장으로 치르기로 결정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고인께서는 13대 대통령으로 재임하시면서 국가 발전에 많은 업적을 남기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이번 노 전 대통령의 장례를 국가장으로 하여 국민들과 함께 고인의 업적을 기리겠다"면서 "예우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행정안전부 등 소관 부처는 장례절차에 대해 소홀함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라"고 지시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