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문 대통령, 청와대 사회통합비서관에 김영문 선임행정관 내정

URL복사

 

(시사1 = 윤여진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청와대 사회통합비서관에 김영문 총무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내정했다.
 
박미경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브리핑을 통해 "김 신임 비서관은 정부 출범 초부터 청와대에서 일하며 여러 경험을 쌓아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대변인은 "다양한 네트워크와 원활한 소통 능력을 바탕으로 맡은 바 사회통합의 현안을 충실히 수행해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일(28) 자로 발령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 비서관은 1968년 생으로 광주 서강고, 경희대 수학거ㅣ를 졸업하고, 한양대 과학기술정책학 석사를 수료했다.

 

이후 주요 경력으로는 국회정책연구위원, 더불어민주당 재정국장으로 일했으며, 문재인 정부에서 청와대 총무비서관실 총무재정팀 선임행정관과 총무인사팀 선임 행정관을 맡았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