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포스트 메뉴

GC녹십자, 신제품 멀티비타민 ‘하루바이타민 맥스’ 출시

URL복사

(시사1 = 장현순 기자) GC녹십자는 멀티비타민 ‘하루바이타민 맥스’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하루바이타민 맥스는 스위스·미국·독일·영국 등 총 7개국의 9개 기업에서 엄선한 프리미엄 원료를 사용해 소비자가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으며, 최적의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성분을 구성했다.

필요량 이상 섭취 시 몸 밖으로 배출되는 수용성 비타민 9종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 일일 섭취량보다 높은 함량으로 설계했다. 수용성 비타민인 비타민B와 C는 각각 에너지 대사와 항산화에 효과가 있다.

또한 기준치 이상 섭취 시 체내 축적되는 지용성 비타민 3종은 권장량에 딱 맞게 배합했으며, 뼈 건강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D는 식약처 기준보다 250% 더했다.

이외에도 체내의 생리기능을 조절·유지하는 미네랄 7종과 다양한 부원료를 조합해 성분 간 시너지를 꾀했다.

GC녹십자는 하루바이타민 맥스 하루 한 팩을 통해 바쁜 현대인들이 간편하게 건강을 챙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배미라 GC녹십자 브랜드매니저는 “이번 신제품에 항산화, 에너지 생성, 뼈 건강, 면역력 강화에 효과가 있는 성분을 모두 담았다”며 “하루바이타민 맥스는 믿을 수 있는 원료로 필요한 성분을 담아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맞춤형 제품”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루바이타민 맥스는 GC녹십자 직영 스마트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10월 중 홈쇼핑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