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늘도 파랗게 강물도 파랗게

URL복사

지하철 2호선에서 바라 본 한강과 여의도

 

(시사1 = 장현순 기자) 천고마비(天高馬肥) 의 계절 '하늘은 높고 말은 살찐다'라는 사자성어로 하늘이 파랗게 맑고 먹을 것이 풍성한 가을철이라 살이 찐다는 뜻이다.  이날 서울의 가을 하늘도 파랗고 서울 한강물도 파랗다. 맑은 날씨에 확 트인 시야가 멀리까지 보인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