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화생명-서울대, 블록체인 MOU 체결

URL복사

 

한화생명이 23일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서울대 블록체인 전문학회 ‘디사이퍼’와 함께 블록체인 기술 적용 프로젝트 진행 및 블록체인 분야 우수 인재 발굴을 위한 3자 간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로 MOU 체결식은 서면 교환으로 진행됐다.

 

한화생명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및 블록체인학회 ‘디사이퍼’와 함께 블록체인 교육과정을 진행하고, 향후 서울대 학생들에게 인턴십 참여기회는 물론 한화생명의 글로벌 네트워킹을 지원을 통해 디사이퍼학회가 글로벌 블록체인 학회로 성장하도록 도울 예정이다.

 

한화생명은 2020년 2학기에 개설된 서울대 블록체인 정규과정을 통해 학회생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을 현업에 적용할 수 있는 과제 발굴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는 한화생명 임직원들에게 블록체인 석·박사 통합과정인 ‘블록체인 실무응용 과정’의 청강 기회를 제공해 보다 실질적인 과제 도출과 적용에 도움을 주게 된다.

 

이러한 정규과정 외에도 ‘디사이퍼’ 학회는 한화생명 임직원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트렌드 강연을 제공하며 블록체인 지식함양을 돕는다.

 

한화생명과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 ‘디사이퍼’ 학회는 협력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블록체인 기술의 금융상품 연계 과제 발굴뿐만 아니라 보다 넓은 영역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다양한 사용사례를 발굴·적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한화생명은 디지털 금융의 열쇠인 블록체인으로 초석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문효일 한화생명 OI추진실 본부장은 “드림플러스를 통해 지난 몇 년간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솔루션을 구현한 바 있으며 향후에도 블록체인 적용 신규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서 전문성을 갖춘 우수 인재 확보 차원에서 이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시사1 = 장현순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