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문화재단,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참가 단체 공모

 

서울문화재단은 생활음악인들의 대표 축제인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에 참가할 단체를 오는 24일까지 모집한다.

 

재단은 9일 “세종문화회관과 공동으로 주최하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직업과 관계없이 일상 속에서 음악활동을 하는 단체를 위한 음악축제로 이번 공모를 통해 축제에 참여할 20여팀을 선발한다”고 알렸다.

 

모집대상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실 연주 20인 이상의 생활예술오케스트라 단체로, 관현악을 비롯해 현악, 관악, 국악 등 단일악기로도 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종교 활동, 수익성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단체는 심사에서 제외될 수 있다.

 

최종 선발된 단체는 축제 사전 프로그램으로 6월부터 8월까지 매월 셋째 주 주말 서울 시내 곳곳을 ‘찾아가는 생활예술오케스트라’를 공연한 후, 오는 9월2일부터 13일까지 세종문화회관에서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의 본 공연을 올린다.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올해로 7번째 진행되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는 전문음악인이 아닌 생활음악인 누구나 주인공이 되는 축제”라며 “올해는 찾아가는 생활예술오케스트라 공연이 신설된 만큼 참여 단체 선발 요소로 지역사회와 시민 향유 기여도, 다른 단체들과의 협업성, 자발적 참여 의지 등을 주요하게 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시사1 = 유벼리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