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세종시, '시민 감동과제 2호' 봄철 가로수 3천500본 심는다

 

시민 감동의 해 맞은 세종특별자치시 사업비 16억 들여 10개 지역에 4348그루의 가로수 심는다.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이 지난 7일 시민 감동특위 2호 과제로 추진되는 봄철 가로수 식재 현장을 직접 방문해 현장 관계자들에게 가로수 생육 개선을 통한 명품가로수길 조성에 더욱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올해 시민 감동의 해를 맞아 시민 감동특위 2호 과제로 가로수 관리를 선정해 사업비 16억 원을 들여 연내 총 10개 지역에 4천348그루의 가로수를 심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이날 현장 방문이 이뤄진 지방자치회관 인근을 비롯해 총 8개 구간 45.2㎞에 3천500여 그루의 봄철 가로수를 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시장은 이날 현장에서 통기관 설치, 식재 공간 확보, 토양개량 등 생육환경 개선 방안에 대해 임동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장 등과 함께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이어 이 시장은 왕벚나무 8년생 3그루를 함께 심고 가로수 생육 개선, 안전적 물 공급, 가로수 데이터베이스 구축 및 관리 체계화 등을 당부했다.

 

아울러 이 시장은 "가로수로 도시품격이 좌우될 수 있다"며 "가로수가 건강하고 아름답게 자라나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 경관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가로수 관리 중장기 방안으로 '시민 가로수 돌보미' 등 시민참여형 가로수 관리 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내년부터는 '도시 바람길 숲 조성 사업'과 연계해 가로수 일제 정비를 추진할 계획이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