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한카드, 지자체에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 제공

 

신한카드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전 국가적 대책이 실행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 동향 분석’ 보고서를 지자체에 제공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소상공인 지원 정책,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을 고민하는 지자체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 동향 분석 보고서는 업계에서 가장 많은 소비 데이터를 보유한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각 지자체의 업종별 전년 대비 소비변화 분석 내용을 담고 있다.

 

속보성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주간 단위로 작성하여 134개 지방자치단체에 무상으로 제공된다. 신한카드는 코로나19로 인한 재난 상황을 벗어나기 전까지 이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상생 경영과 사회공헌을 지속적으로 확대함으로써 1등을 넘은 ‘일류 신한카드’로 진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시사1 = 장현순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