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S25, 펭수 프레시푸드 4종 첫 발주 물량 20만개 몰려

 

GS25와 펭수의 컬래버 상품이 역대급 진기록을 세우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펭수와 협업해 27일 선보인 펭수 프레시푸드 4종, 펭수 우산 2종, 펭수 양말 4종이 역대급 판매량을 기록하며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GS25가 펭수 프레시푸드로 선보인 ▲참치마요덮밥 ▲펭수더큰스윗콘참치마요 ▲펭수반반김밥 ▲펭수펭모닝참치샌드 4종은 출시 첫날 전국 GS25 가맹점에서 20만개 이상의 발주(주문)량이 몰렸다. 이는 최근 1년간 신규 출시된 프레시푸드의 발주량 중 최대 물량이다.

 

GS25가 출시 직후인 3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의 데이터 분석한 결과 펭수 프레시푸드 4종의 누적 판매량은 50만개를 돌파했고 90%에 달하는 높은 판매율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다.

 

펭수 프레시푸드 4종은 GS25 가맹 경영주와 고객 모두에게 큰 호응을 끌며 3월 31일 기준 각각의 분류별 매출 Top 1~3위에 올랐다.

 

동일 기간(3월 28일부터 31일), GS25의 우산 매출이 폭발적으로 늘었다. 우산은 비를 피하기 위해 구매하는 대표적인 목적 구매 상품이지만 해당 기간의 날씨는 서울을 비롯한 대부분의 지역이 대체로 맑았다.

 

GS25가 출시한 ▲펭수 비닐 장우산 ▲펭수 원단 장우산을 구매하려는 고객이 몰리면서 비가 오지 않은 날씨 속에서도 이례적인 우산 매출이 발생한 것이다.

 

해당 기간의 우산 평균 매출은 직전 월 비가 오지 않았던 평시의 우산 평균 매출 대비 30배 이상 높았다.

 

편의점에서 상대적 비주류 상품이던 양말이 주류 상품으로 도약하고 있다. GS25에 출시된 ▲펭수 스트릿 양말(남녀 2종) ▲펭수 댄디 양말(남녀 2종) 4종이 펭수 효과를 누리며 GS25 가맹점의 골든 존(고객에게 가장 잘 보이는 진열대 위치)을 차지한 것이다.

 

이 외에도 GS25에서 출시한 ▲펭수 전신인형 ▲펭수 얼굴쿠션 ▲펭수 사각쿠션 등이 고객에게 큰 호응을 얻으며 베스트 상품으로 자리 잡고 있다.

(시사1 = 장현순 기자)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