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문 대통령, 새해 첫 업무 보고받아...'확실한 변화' 다짐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로 부터 새해 첫 업무 보고를 받는다.

 

청와대는 집권 4년 차를 맞아 부처별 국정성과를 독려하고 이를 통해 '확실한 변화'를 끌어낼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것이 이번 업무보고의 목표라고 설명했다.정부부처 업무보고는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이라는 공동 슬로건 하에 진행된다.

 

전날(15일)한정우 부대변인은 "정부부처를 주제별로 묶어서 업무보고를 진행한다"며 "16일 과기부와 방통위로, 과학기술과 인공지능(AI)를 주제로 보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이후 강한 국방, 체감 복지, 공정 정의, 일자리, 문화 관광, 혁신 성장, 안전 안심, 외교 통일을 주제로 업무보고를 진행할 것"이라 말했다. 이날 업무 보고에는 정세균 국무총리도 배석 한다.

 

문 대통령은 오늘 업무 보고를 시작으로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이라는 슬로건 아래 다음달까지 모든 부처의 업무보고를 주재할 계획이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