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황교안 “더 치열하게 좌파정권 음모에 맞서는 게 국민의 명령”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4일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 때 “국민들의 명령은 우리 당에 대해서 기득권을 내려놓고 더 치열하게 좌파정권 장기집권 음모에 맞서 싸우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우리가 비우고 함께 뭉쳐야 새로운 힘을 만들어낼 수 있다고 생각하고, 비움을 통해서 이제 다시 새롭게 출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이렇게 강조했다.

 

황 대표는 “저와 한국당부터 가장 깊이 그리고 가장 철저하게 혁신하지 않으면 국민 여러분들의 마음을 얻을 수 없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고도 했다.

 

황 대표는 계속해서 “모든 당원들도 같은 마음이라고 생각을 한다”며 “혁신이 멈추는 순간 당의 운명도 멈춘다고 하는 위기감으로 뼈를 깎는 혁신에 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황 대표는 이렇게 밝힌 후 “앞으로 공천혁신을 이뤄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서 공천관리위원회가 중요하다. 이제 조만간 공천관리위원회가 구성되게 될 텐데 좋은 공천관리위원장을 세워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황 대표는 “국민 여러분들께서 공천관리위원장 적임자를 추천해주시기를 바란다”며 “원론적인 이야기를 제가 이 자리에서 말씀드리지만, 좋은 공천관리위원장 후보를 추천해주시면 다양한 검토를 통해서 국민들의 뜻에 합당한 공천관리위원장을 세우고, 공천관리위원회가 그렇게 구성되도록 할 것”이라고도 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