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BTS 진 갤러리, 생일기념 소아암 어린이 돕기 헌혈증 553장 기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디시인사이드 방탄소년단 진 갤러리에서 활동 중인 팬들이 4일 “방탄소년단 진의 스물여덟 번째 생일을 기념해 헌혈증 553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부 받은 헌혈증은 치료 과정 중에 많은 양의 수혈을 받아야 하는 소아암 어린이에게 지원된다.

 

지난해 생일 유기견에 필요한 물품을 기부한 진의 모습에 감동한 갤러리 회원들은 올해 1월 2일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285만원 모금으로 첫 기부를 시작했다. 이어 팬들은 생일을 기념해 9월 6일부터 약 2달간 헌혈증을 모으며 진이 보여준 선한 영향력을 이어갔다.

 

헌혈증 기부에 참여한 팬들은 “누군가를 좋아하는 마음이 모여 세상에 따뜻함을 전하는 멋진 일이 다시 한 번 실현되어 기쁘다”고 기부 소감을 밝혔다.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처장은 “소아암은 다른 질환에 비해 항암치료, 조혈모세포이식 등을 이유로 수혈을 받는 일이 많다”며 “헌혈증에 적힌 수많은 이름들이 환자 가족의 수혈 비용 부담을 덜어주는 동시에 커다란 위로와 격려가 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진이 속한 그룹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4일 열린 미국 아메리칸 뮤직어워드(AMA)에서 ‘페이보릿 듀오·그룹 팝/록’ 부문과 ‘투어 오브 더 이어’ 부문,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부문을 수상하며 3관왕을 달성한 바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