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 여성노동자를 위한 '여성과 노동'워크숍 눈길

6일 서울노총 여성위원회 주최..여성조합원 138명 수강

서울시내 열악한 단위노조 여성노동자들을 위한 ‘여성과 노동’워크숍이 개최됐다.

 

한국노총 서울지역본부 여성위원회(위원장 은선심)은 6일 서울 하이서울유스호스텔 대회실에서 여성조합원 138명을 대상으로 ‘여성과 노동자’를 주제로 워크숍을 열었다.

 

이날 축사를 한 서종수 한국노총 서울지역본부(서울노총)의장은 “서울지역 여성노동자들이 함께 모인 워크숍을 열게 됐다”며 “열악한 여성노동자들에 대한 현안 해결과 권리 찾기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사말을 한 은선심(서울 한일병원노동조합위원장) 서울노총 여성위원장은 “서울시내 열악하고 규모가 작은 단위노동조합 여성 조합원들을 위한 여성과 노동자에 대한 워크숍을 열게 됐다”며 “위안부 할머니들의 삶을 비롯해 한국 여성 노동자들이 꼭 알아야 할 유익한 강연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날 ‘하나의 역사, 두 개의 시선’이라는 주제로 한봉석 이화여대 한국문화연구원 연구교수가 여성사 강의를 했다. 이어 문예창작단 들꽃 단원인 문미니 씨가 스트레칭과 구호, 박자마임과 율동배우기를 강의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